연결 가능 링크

에티오피아 전투기, 소말리아 공항 공습 (Eng)


에티오피아 제트전투기들은 소말리아의 이슬람 군벌들의 본부에 대한 공격의 일환으로 주요 국제공항 2 곳을 공습했습니다. 목격자들은 25일 에티오피아 미그 (MIG) 전투기들이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의 국제공항과 수도에서 서쪽으로 약 100 킬로미터 떨어진 발리도글 공항을 폭격했다고 전했습니다. 이날 공습으로 적어도 1명이 부상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이날 공습에 따라 유엔의 지원을 받고 있는 소말리아의 과도정부는 영공, 영토, 그리고 영해를 무기한 폐쇄했습니다.

앞서 24일, 에티오피아의 멜레스 제나위 (Meles Zenawi) 총리는 소말리아의 회교도들이 에디오피아군에 대항한 성전을 선언하면서 에티오피아는 어쩔 수 없이 전쟁에 돌입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목격자들은 지난 몇 주 동안 소말리아내 에티오피군을 목격했다고 전해왔지만 에티오피아는 24일 처음으로 자국군이 인접국인 소말리아에서 이슬람 군벌들과 교전을 벌이고 있음을 처음으로 시인했습니다.

*****

Ethiopian war planes have bombed two main airports in Somalia in an attack on the headquarters of the Islamist movement that has seized control of most of the country.

Witnesses say airstrikes by Ethiopian MiG fighter jets today (Monday) struck targets at the international airport in Mogadishu, and at Baledogle Airport, about 100 kilometers west of the capital. One person is reported to have been wounded in the attacks.

The bombings prompted Somalia's U.N.-backed interim government to announce it was indefinitely closing the (air, land and sea) borders of the Horn of Africa country.

Ethiopian Prime Minister Meles Zenawi said Sunday his country was forced into war after Somalia's Islamlists declared a "holy war" against Ethiopian forces.

Addis Abba also confirmed for the first time Sunday that its military was involved in fighting in neighboring Somalia.

Ethiopia supports Somalia's U.N.-backed interim government in its fight against the Islamic Courts movement.

In another development, reports today (Monday) said Islamist fighters have retreated from a key town (Beledwene) in south-central Somalia after two days of Ethiopian airstrike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