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태국 정부, 몽족 난민 강제소환키로 (Eng)


태국 정부가 6500명의 몽족 난민을 라오스로 강제 소환키로 했다고 태국 외무성 관리가 밝혔습니다. 몽족 난민들은 라오스로 돌아가면 박해를 받을 수 있다며 소환에 반대해왔습니다.

태국 외무성 관리는 18일 태국과 라오스간 총리 회담에서 이같이 결정했다고 발표했습니다.

한편 유엔고등판무관실은 태국 정부가 난민들을 송환하기 전에 이들에 대한 재조사를 실시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난민 대부분이 보호가 필요한 이민자들이라는 것이 유엔고등판무관실의 입장입니다.

한편 태국 정부는 현재까지 난민들의 도주 우려가 있다며 유엔의 난민캠프 방문을 불허했습니다.

*****

Thai foreign ministry officials say they have reached an agreement to deport more than 65 hundred ethnic minority Hmong refugees back to Laos where the Hmong say they could face persecution.

Ministry officials made the announcement today (Monday) following a meeting between Thailand's Prime Minister Surayut Chulalont and his Laotian counterpart Bouasone Bouphavanh.

In response, the spokeswoman (Kitty Mckinsey) for the United Nations High Commissioner for Refugees is urging the Thai government to screen all the refugees before they return to Laos.

The spokeswoman said that while it was likely that most were migrants, some may be in need of protection.

So far, the Thai government has refused to grant the U.N. access to the refugees to determine their reasons for fleeing.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