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피지 군 사령관, 반대세력 강력단속 경고 (Eng)


남태평양의 섬나라 피지의 군사 쿠데타 지도자인 프랑크 바이니마라마 군 총사령관은 11일, 자신의 지도력에 대한 어떤 반대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하면서, 군부는 계속 비판가들을 검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피지 군부는 지난 주 라이세니아 카라세 총리 정부를 전복시킨 후, 경찰청장을 해임하고 여러 고위 당국자들을 구속했습니다. 바이니마라마 장군은 정부의 부정부패를 척결하기 위해 그같은 행동이 필요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바이니마라마 장군은 군부가 지명한 임시 정부의 내각에 3백명 이상이 지원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쿠데타로 축출된 카라세 총리는 자신이 아직도 피지의 유일한 합법적인 지도자라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

The leader of Fiji's military coup is warning that any opposition to his leadership could lead to violence.

Army Chief Frank Bainimarama said today (Monday) dissent would not be tolerated and that the military would continue to round up critics.

The military overthrew Prime Minister Laisenia Qarase, fired the police chief and detained several top officials last week. Bainimarama said the action was necessary to clean up a corrupt government.

He says more than 300 people have applied to fill Cabinet posts in the military-appointed interim government.

Mr. Qarase insists he is still the South Pacific island nation's only legitimate leader.

Fiji's land forces commander (Colonel Pita Driti) warned the deposed prime minister today (Monday) that he could be arrested if he returns to the capital, Suva.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