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상원, 인도와의 원자력 협정 승인 (Eng)


미국 국회 상원은 미국과 인도간 민수용 원자력 협력을 허용할 핵협정 관련 법안을 가결했습니다. 대외 정책의 최우선 목표 가운데 하나인 이 법안을 국회에서 통과시키기 위해 노력해 왔던 부시 대통령으로서는 이번 상원의 승인은 일종의 쾌거로 간주되고 있습니다.

미국의 조지 부시 대통령은 서면으로된 성명을 통해 상원은 미국과 인도등, 두 위대한 민주국가 시민들에게 에너지와 핵확산금지, 그밖의 무역 혜택 등을 가져다 줄 민수용 핵협정 법안을 승인함으로써 미국과 인도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더욱 강화시킬 조치를 취했다고 말하면서 이를 즉각 환영했습니다.

이 법안은 핵확산금지조약에 서명하지 않은 나라들과의 핵 교역을 금하고 있는 미국법에서 특별히 인도 만은 예외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지난 2005년 7월 미국의 조지 부시 대통령과 인도의 만모한 싱 총리가 원칙적 합의를 이루었던 핵협정은 인도가 국제 사찰을 위해 자체 민수용 원자력 시설들을 개방하겠다는 다짐의 대가로 인도로 하여금 미국의 핵 연료와 원자로 등에 접근할 수 있도록 허용하고 있습니다.

최근 미국 국회 상원에서 찬성 85표대 반대 12표로 가결된 이 핵협정 법안은 인도에서 점차 늘어나는 에너지 수요를 충당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것입니다.

인디애나주 출신의 공화당 소속 리차드 루가 상원 외교위원장은 초당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이 법안의 가결을 환영했습니다.

루가 위원장은 인도를 포용하고 인도의 핵개발계획에 대한 국제원자력기구, IAEA의 감시를 강화함으로써 미국의 국가 안보 상황은 개선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민주당 소속의 일부 반대 의원들은 이 협정이 핵무기 확산 방지 노력을 저해할 수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노스 다코다 주 출신의 바이런 도건 민주당 상원의원은 미국과 인도간에 체결된 핵협정은 인도로 하여금 더 많은 핵무기를 제조할 수 있도록 허용함으로써 역내 긴장을 증대시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도건 의원은 지난 수십년에 걸쳐 계속돼 온 핵확산방지 노력이 어느 만큼 위태로워졌는 지는 알지 못하지만 미국과 인도간 핵협정이 보다 안전한 세계를 만든다며 핵무기를 보유하고 있는 인도에게 추가적인 새로운 핵무기를 개발해도 좋다는 청신호를 보내고 있다면서 이 협정은 정반대의 상황으로 오히려 위험한 것이며 실수인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반대의원들은 핵확산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이 법안을 수정하려던 노력에 성공을 거두지 못했습니다.

이 협정은 발효되기 앞서 거쳐야 할 많은 단계가 아직 남아 있습니다. 또한 상원 법안과 하원에서 통과된 법안 내용에도 차이가 있어 부시대통령이 서명할 최종 법안이 마련되기에 앞서 조정을 필요로 하고 있습니다.

이 협정은 또한 국제 핵교역을 통제하고 있는 원자력 공급국그룹, 약칭 NSG의 승인도 거쳐야합니다.

또한 미국과 인도는 전반적인 핵협력협정과 관련해 기술적인 세부 사항들에 대한 협상을 계속 벌여야하고 협상 결과는 그후 미국 국회의 승인을 거쳐야할 것입니다.

그리고 인도는 마지막으로 국제원자력기구, IAEA와도 안전조치협정에 관한 협상을 가져야합니다.

*****

The U.S. Senate has approved legislation that would allow civilian nuclear cooperation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India. It is a victory for President Bush, who has made congressional passage of the measure one of his top foreign policy objectives.

President Bush immediately hailed passage of the measure, saying in a written statement that the Senate acted to further strengthen the U.S. - India strategic partnership by approving legislation that will deliver energy, nonproliferation, and trade benefits to the citizens of two great democracies.

The measure establishes an India-specific exception to a U.S. law that bans nuclear trade with countries that have not signed the Nuclear Nonproliferation Treaty.

The accord, reached in principle by President Bush and Indian Prime Minister Manmohan Singh in July 2005, would give India access to U.S. nuclear fuel and reactors in return for a pledge to open its civilian nuclear facilities to international inspections. India's eight military plants would be excluded.

The agreement, approved on an 85 to 12 vote, is aimed at helping India meet its growing energy needs.

The chairman of the Senate Foreign Relations Committee, Republican Senator Richard Lugar of Indiana, praised the deal, which has bipartisan support. "The United States national security is advanced by engaging India and by increasing the IAEA oversight of the India nuclear program," he said.

But some Democratic opponents argued the deal could hurt efforts to stop the spread of nuclear weapons.

Senator Byron Dorgan, a North Dakota Democrat, said the agreement would allow India to build more nuclear weapons and escalate tensions in the region. "I fail to see how undermining decades of effort at nonproliferation and now providing a green light to India to produce new nuclear weapons, additional nuclear weapons, makes this a safer world. Quite the contrary: I think it is dangerous. I think this agreement is a horrible mistake," he said.

Opponents unsuccessfully tried to amend the legislation to ease proliferation concerns.

Amendments that were rejected include one that would have required a U.S. presidential certification that the civilian nuclear agreement would not contribute to India's nuclear weapons program, and another that would have required India to stop producing weapons-grade fissile material.

Supporters of the deal argued that India would not accept such conditions, and that the amendments would weaken or even kill the agreement.

Senator Joe Biden, a Delaware Democrat who will become chairman of the Senate Foreign Relations Committee next year, voted for the legislation, but acknowledged his fellow Democrats' concerns. He urged India not to violate the spirit of the agreement. "I hope especially that India will not use its peaceful nuclear commerce to free up domestic uranium for increased production for nuclear weapons. The U.S. - India deal does not bar India from doing that. But such a nuclear buildup, unless carried out in response to a direct threat from its nuclear-armed neighbors would be a gross abuse of the world's trust, in my view. It would sour relations between India and the United States just at a time when both countries hope to build upon a new foundation that has been laid for the past decade," he said.

There are a number of steps that have to be taken before the agreement goes into effect.

Differences between the Senate bill and a version passed by the House of Representatives will have to be reconciled before a final bill is sent to President Bush for his signature.

The pact also needs the approval of the Nuclear Suppliers Group of nations that controls global atomic trade.

In addition, the United States and India still have to negotiate technical details of an overall cooperation agreement, which then will have to be approved by the U.S. Congress.

And finally, India must negotiate a safeguards agreement with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