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의학] '내성 강한 결핵 퇴치용 신약 필요' - 국경없는 의사회 (Eng)


인도주의 단체인 ‘국경없는 의사회 (Doctors without Borders)’는 약에 내성이 강한 결핵인 XDR-TB 를 퇴치하기 위한 새로운 결핵약이 시급히 필요하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국경없는 이사회’는 유엔 산하 세계보건기구 WHO에 잠재적으로 치명적인 이 전염병을 치료하기 위해 신약 개발의 속도를 높이는데 앞장설 것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미국의 소리 특파원이 스위스 제네바에서 전해온 소식입니다.

지난 1980년대에 많은 전문가들은 결핵이 몇 십년 안에 뿌리뽑힐 수 있는 병이라고 생각했었습니다. 하지만 그동안 결핵 감염률이 떨어졌음에도 불구하고 결핵은 과거에 비해 보다 위험한 형태로 다시 부상했습니다.

보건 전문가들은 ‘광범위 의약 저항 결핵’, 약칭 XDR-TB의 등장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현재 존재하고 있는 결핵약들은 XDR-TB 를 치료하는데 역부족이라고 말합니다.

‘국경없는 이사회’의 로완 길리스 (Rowan Gillies) 대표는 특히 ‘후천성면역결핍증’ 에이즈를 일으키는 바이러스인 ‘인체면역결핍’ HIV 바이러스가 만연한 곳에서 XDR-TB는 중대한 위협 요인이라고 지적합니다. HIV환자들은 면역체계가 약해 결핵에 걸리기 쉽기 때문입니다. 공중 보건 관리들은 전세계 4천만명의 HIV환자들 가운데 약 3 분의 1은 결핵을 앓고 있다고 설명합니다. 세계보건기구는 매년 9 백만 명이 결핵에 감염되고 이 가운데 2백만 명은 사망한다고 보고합니다. 또, 결핵 발생건수의 99 퍼센트는 개발도상세계에서 일어납니다.

길리스 대표는 결핵약을 연구하고 개발하기 위한 유인책이 그동안 적었다고 말합니다. 길리스 대표는 지난 40년에서 50년간 결핵에 대한 연구와 개발이 매우 적었다고 말합니다. 개발의 경로는 지난 30년에서 40년간 거의 차단됐었습니다. 그 이유는 결핵 감염자들은 제약 개발을 위한 적당한 시장을 갖춘 나라에 살고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길리스 대표는 이같은 보건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 세계보건기구가 앞장서야 한다고 강조합니다.

길리스 대표는 ‘국경없는 이사회’는 오늘날의 주요 보건 위기들을 극복하는데 세계보건기구가 주도적 역할을 할 것을 오랫동안 촉구해왔다고 말합니다. 특히, 결핵 문제에 있어서 세계보건기구는 다른 곳에 책임을 위임할 수 없다고 길리스 대표는 지적합니다. 세계보건기구는 결핵과 관련해서 특히 새로운 도구와 결핵약의 연구와 개발에 대한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길리스 대표는 강조합니다.

앞서 지난달 (10월) 에 세계보건기구와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보건 관리들은 ‘광범위 의약 저항 결핵’ XDR-TB 의 감염 확산에 대한 대처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회동했습니다.

‘국경없는 이사회’ 필수 의약품 프로그램의 티도 본 쉔-앙게러(Tido von Schoen-Angerer) 국장은XDR-TB을 치료하기 위한 결핵약이 현재 몇 가지 개발되고 있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이 결핵약들이 시중에 판매되기 까지 매우 오랜 시간이 걸릴 것이라면서 이는 매우 우려된다고 말합니다.

쉔-앙게러 국장은 ‘국경없는 이사회’는 이미 임상시험중인 결핵약에 대한 개발을 가속화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고 말합니다. 이사회는 미국의 식품의약국(FDA) 이나 유럽의 규제 기관들에 결핵 환자들에게 믿을만한 결핵약을 최대한 빨리 공급할 수 있도록 임상개발을 가속화하는 과정을 지도해 줄 것을 촉구하고 있다고 말합니다. 쉔-앙게러 국장은 HIV 바이러스가 과거에 처음 확산됐을때와 마찬가지로 결핵 신약들도 안전성이 입증되는 즉시 환자들에게 제공돼야한다고 주장합니다. 쉔-앙게러 국장은 HIV 약들은

미국 식품의약국으로부터 최종 승인을 얻기 전에 우선심사 되고 중환자에 사용될 수 있는 ‘동정적 사용 (compassionate use)’이 허용됐다면서 지금의 결핵 비상사태도 이와 비슷한 과정을 통해 처리돼야 한다고 말합니다.

*****

The humanitarian organization, Doctors Without Borders, says new drugs to combat extensively drug-resistant tuberculosis are urgently needed. The group is calling for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to take the lead in accelerating the development of new drugs to treat this potentially fatal disease.

In the 1980s, many experts thought tuberculosis could be eradicated in a matter of decades. But, TB, which had been on the decline, has come roaring back in a more dangerous form than in the past.

Health experts are worried about the emergence of what they call extensively drug-resistant tuberculosis, or XDR-TB for short. They say existing drugs are ineffective against it.

The head of Doctors Without Borders, Rowan Gillies, says extremely drug-resistant TB poses a particularly grave threat in places with high HIV prevalence, because, with their weakened immune systems, HIV patients are more susceptible to TB. Public health officials say, of the 40 million people living with HIV, about one-third are infected with tuberculosis.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reports, every year there are nine million new cases of TB. About two million people die. Ninety-nine percent of these cases are in the developing world.

Dr. Gillies says there has been little incentive for research and development of TB drugs.

"There has been very little research and development into tuberculosis in the last 40 or 50 years," he said. "The pipeline was almost completely closed down over the last 30 or 40 years, mainly because people with tuberculosis do not live in countries that is a reasonable market for pharmaceutical research."

Dr. Gillies says leadership from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to tackle this health crisis is urgently needed.

"We have been going on about this for a long time about requiring leadership from the WHO in the major health crises of today. And, especially with tuberculosis, they cannot delegate this responsibility," added Dr. Gillies. "It must take on this responsibility, especially when it comes to research and development into new tools and new medications. This is what we desperately need."

Earlier this month, health officials from the WHO and Southern Africa met to discuss ways to deal with the growing cases of drug-resistant tuberculosis.

The director of Doctors Without Borders' Essential Medicines program, Tido von Schoen-Angerer, says several drugs aimed at treating extremely drug-resistant TB are under development. But, they are not likely to become available for a very long time, which he says is very worrying.

"We are calling here for today to fast-track the clinical development of those compounds in the pipeline that are already in clinical trials," said Schoen-Angerer. "We are calling on the regulatory agencies, like the [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or the European regulatory agencies, to guide the process, how a fast track clinical development can be done to move the most promising compounds to the patients as quickly as possible."

Dr. Schoen-Angerer says these new drugs should be given to TB patients as soon as they are proven safe, as happened with the HIV epidemic.

He notes the first HIV drugs were fast-tracked and made available for compassionate use before they had final approval. He says the TB emergency warrants a similar process.

관련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