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 군, 무장세력 80여 명 살해 (Eng)


파키스탄 군 무장헬리콥터들이 아프가니스탄 국경 부근에서 테러분자 훈련소를 파괴하고 80여명의 무장세력들을 살했다고 파키스탄 군이 30일 밝혔습니다.

파키스탄 군 수석대변인은 이날 새벽, 바자우르 지역에서 벌인 급습작전이 무장세력들을 훈련시키는 마드라싸로 알려진 한 회교 학원을 겨냥한 것이었다고 말했습니다.

이 회교 학원은 테러 활동과 알-카에다 무장세력들에게 은신처를 제공한 혐의로 현재 파키스탄에서 지명수배된 한 회교 성직자에 의해 운영돼 왔습니다.

이 대변인은 공습으로 무고한 주민들이 다수 사망했다는 보도를 일축했습니다.

그러나 M-M-A로 알려진 주요 야당 연합 지도자인 카지 후싸인 씨는 파키스탄 군의 이같은 공습을 비난했습니다.

*****

Pakistan's military says its helicopter gunships have destroyed a suspected terrorist training facility near the border with Afghanistan, killing up to 80 militants.

The chief military spokesman (Shaukat Sultan) says today's (Monday's) early-morning raid in the Bajaur tribal region targeted an Islamic seminary, known as a madrassa, where militants were being trained.

The Islamic school was operated by a Muslim cleric wanted in Pakistan for terrorist activities and for providing refuge to al-Qaida militants. The spokesman dismissed claims that the air strike killed innocent civilians.

But Qazi Hussain Ahmed, the head of the main opposition alliance known as M-M-A, has condemned the military strike. He alleged that U.S. forces carried out the attack and that most of the victims were teenagers studying in the madrassa. He also announced countrywide protest rallies on Tuesday against the killing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