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부쉬 ‘미군 이라크 계속 주둔’ (Eng)


죠지 부쉬 미국 대통령은 이라크에서 벌어지고 있는 종파간 폭력사태에 대한 미국의 인내에 한계가 있으나 이라크 지도자들에게 나라를 안정시키도록 힘겨운 압력을 가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25일, 백악관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하고 미군은 이라크에 계속 주둔할 것임을 다짐하면서 그러나 적에 대해 취할 전술도 계속해서 조정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부쉬 대통령은 많은 미국인들과 마찬가지로 자신도 이라크 상황에 만족하고 있지 않다고 밝히고 그러나 이라크 전쟁의 전반적인 목적달성을 위한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President Bush says U.S. patience with the ongoing war in Iraq is limited, but he says Washington will not put unbearable pressure on Iraq's leaders to stabilize the country.

Speaking today (Wednesday) at a White House news conference, the president vowed that U.S. forces will stay in Iraq, but also will continue to adjust tactics to take on the enemy.

The president addressed waning American support for the war by insisting the United States has a plan for victory in Iraq. He said stabilizing that country is essential to American security.

Mr. Bush said that like many Americans, he is not satisfied with the situation in Iraq, but that he remains committed to the overall purpose of the war.

The news conference comes two weeks before nationwide U.S. elections in which the Iraq war has become a central issu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