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국제 앰네스티, 베트남 정부의 인터넷 감시 비판 (Eng)


국제 앰네스티는 베트남 정부가 인터넷 서비스 제공업체와 사용자들에게 서로 상대방을 감시하고 의심스러운 정치 활동을 보고하라고 조장하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이에 따라 베트남의 컴퓨터 사용자들이 공포 분위기 속에서 살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국제 앰네스티는 22일 발표한 보고서에서, 베트남 국민들은 인터넷 접속을 이유로 투옥될 수도 있고, 온라인 밀고자들이 수시로 웹 사용자들을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보고서는 또한, 체포와 구속 수감에 대한 우려가 광범위한 자체 검열을 부추기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

Amnesty International says computer users in Vietnam are living in a climate of fear, with the government encouraging Internet service providers and users to spy on each other and report suspicious political activity.

In a report today (Sunday), Amnesty said people in Vietnam can be thrown in jail "for the click of a mouse," and says online informers routinely keep track of Web users. The report also says the fear of arrest and imprisonment is fueling widespread self-censorship.

The report comes a week before a meeting of a United Nations-sponsored Internet forum in Athens. An Amnesty delegation is to deliver to the meeting a petition from 42-thousand people demanding an end to Internet repression by Hanoi.

The report highlights the case of a 37-year-old journalist arrested in 2002 for passing information through the Internet to overseas Vietnamese group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