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터키, 레바논에 유엔 평화군 파견 (Eng)


터키가 회교 국가로는 처음으로 이스라엘-레바논 국경지대에서 수행 중인 유엔평화유지 임무에 군대를 파견했습니다.

터키 병사 95명과 민간인 기술자와 함께 군과 건설 장비를 실은 터키 군함 2척이 20일 베이루트 항에 도착했습니다.

터키는 이스라엘 및 아랍국가들과 모두 관계를 맺고 있으며, 향후 700명의 병력을 파견할 예정입니다.

한편 가나도 레바논 내 평화유지 임무에 더 많은 병력을 파견해 달라는 유엔의 요청을 받아들이기로 했습니다. 가나 군 대변인은 11월 말까지 200명의 추가 병력이 파견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현재 레바논에는 700명 규모의 가나 군대가 주둔 중입니다.

*****

A contingent of Turkish troops has arrived in Lebanon, becoming the first Muslim country to contribute troops to the expanded United Nations peacekeeping mission along the Israel-Lebanon border.

Two Turkish ships carrying about 95 military and civilian engineers, armored personnel carriers, bulldozers and other construction equipment docked at Beirut's port today (Friday).

Turkey, which has ties to both Israel and Arab states, will eventually contribute about 700 troops to the U.N. mission.

Meanwhile, Ghana has agreed to a U.N. request to contribute more troops to the peacekeeping force in Lebanon. A spokesman for Ghana's military (Colonel Emmanuel Nibo) says a 200-member contingent will leave for southern Lebanon by the end of November. Ghana already has 700 soldiers in Lebanon.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