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시아, 그루지아의 러시아 관리 구금에 분노 (영문 첨부)


러시아는 그루지아 정부가 간첩혐의로 러시아 관리 다섯명을 구금한 데 대해 분노의 반응을 보이고있습니다.

러시아의 세르게이 이바노프 국방장관은 간첩혐의는 터무니없는 것이라며 구금된 러시아 관리 다섯명을 즉각 석방하라고 그루지아에 요구했습니다.

그루지아 정부 관리들은 이들 러시아 관리들이 수도 트빌리시와 흑해연안의 항구도시 바투미에서 체포됐다고 밝혔습니다.

그루지아 정부는 또한, 간첩망에 연루된 혐의로 그루지아인 열두명도 체포했습니다.

그루지아의 바노 메라비쉬빌리 내무장관은 러시아가 지난 몇년동안 그루지아에서 간첩활동과 그루지아 정부를 방해하는 활동을 해왔다고 주장했습니다.

*****

Russia has reacted angrily to Georgia's detention of five Russian officers on suspicion of spying.

Russian Defense Minister Sergei Ivanov referred to the spying accusations as absurd and demanded Georgia release the five officers immediately.

Georgian officials say the Russian officers were detained Wednesday in the capital, Tblisi, and the Black Sea port of Batumi. Authorities also arrested 12 Georgian citizens suspected of belonging to the purported spy ring.

Georgia's Interior Minister (Vano Merabishvili) has accused the Russians of spying and committing acts of sabotage in Georgia for several years.

Georgian security forces continued to surround the Russian military headquarters in Tblisi today (Thursday), demanding that Russia hand over more alleged spies believed to be hiding inside.

In a retaliatory move, Russia has stopped issuing visas to Georgians at the Russian embassy in Tblisi.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