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은 6자회담 고수할 것' - 중국 외교부장 유엔 연설 (영문첨부)


리자오싱 중국 외교부장은 유엔 총회에서 연설을 통해 "북한과 이란의 핵 문제를 포함해, 세계적인 분쟁을 해결하기 위해서는 평화적인 협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제 61차 유엔 총회의 22일 본회의의 첫 연설자로 나선 유엔 안전 보장 이사회의 상임 이사국인 중국의 리자오싱 외교부장은 급선무적인 광범위한 외교 정책에 관해 언급했습니다.

리 외교부장은 북한의 핵 야욕과 관련해 중국은 6자 회담을 고수할 결의로 있음을 재강조하고 이란에게는 핵 비확산 조약(NPT)에 명시된 의무를 이행할 것을 종용하며 팔레스타인 문제를 중동 문제의 핵심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리 외교부장은 또한 중국의 급성장하는 경제력을 나타내면서 중국은 유엔 예산의 분담금을 더 많이 감당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리 외교부장은 통역관을 통해 중국의 경제가 성장하면서 중국은 지불 능력 원칙에 따라 유엔 예산 분담금을 더 많이 낼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현재 유엔 예산의 가장 큰 기부국가는 미국으로 미국은 올해 예산의 22퍼센트 즉 4억 천 7백만 달러를 지불합니다. 역시 상임 이사국인 영국과 프랑스는 각각 6퍼센트를 감당하는 한편 러시아와 중국은 2퍼센트 미만을 감당하고 있습니다.

한편 일본은 현재 유엔 예산의 19퍼센트를 감당하고 있습니다. 일본은 이와같은 큰 분담금 기여는 일본이 상임 이사국이 될 수 있는 근거가 된다고 주장해 왔습니다.

리 부장은 유엔 총회 연설에서 중국은 거부권을 사용해 안전 보장 이사회가 차기 유엔 사무총장을 아시아 출신을 선출하도록 할 것임을 시사했습니다. 유엔의 지역 순번제 전통에 의하면 이번에는 아시아에서 유엔 사무총장이 나올 차례입니다.

한편 이 날 본회의의 또 다른 연설자로 나선 영국의 마가레트 베케트 외무 장관은 연설의 거의 절반을 전세계적인 기상 변화에 관해 할애했습니다. 베케트 외무장관은 기후 온난화가 국제 안보에 위협이 된다고 말했습니다.

베케트 장관은 기후 온난화는 세계 여러 국가의 주요 도시에 엄청난 피해를 가져올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베케트 장관은 런던은 물론이고 상하이, 다카, 싱가포르, 암스테르담, 카이로 그리고 맨하탄 등 모든 곳이 위기라고 말했습니다.

베케트 장관은 중국을 개발도상국이 직면하고 있는 딜레마의 한 예로 지적했습니다. 베케트 장관은 중국의 경제가 급속히 성장하는 반면 화석연료 사용 역시 급속한 비율로 증가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 밖에 이날 본회의에서는 이라크와 중동 문제들도 집중적으로 논의됐습니다.

*****

INTRO: Sudan, Iraq, the Middle East and global climate change dominated Friday's U.N. General Assembly session. VOA's Peter Heinlein reports from our U.N. bureau.

TEXT: Two of the U.N.'s five permanent Security Council members, China and Britain headed Friday's speakers' list.

Chinese Foreign Minister Li Zhaoxing touched on a wide range of foreign policy priorities. He reiterated Beijing's commitment to the six-party talks on North Korea's nuclear ambitions, urged Iran to meet its obligations under the Nuclear Non-Proliferation Treaty, and called the Palestinian question the core of the Middle East issue.

Indicating China's growing economic power, Mr. Li said Beijing is ready to finance a larger share of the world body's budget. He spoke through an interpreter.

///LI INTERPRETER ACT///

As China's economy grows, we are prepared to increase our contribution to the U.N. budget in accordance with the principle of the ability to pay.

///END ACT///

The United States is the largest contributor to the U.N. budget, paying 22-percent, or 417-million dollars this year. Other permanent members Britain and France each pay about six percent, while Russia and China each pick up less than two percent of the bill.

Japan, which pays 19-percent, has argued that its contribution warrants a permanent Council seat.

Mr. Li suggested in his Assembly speech that China would use its veto power to ensure that the Council chooses an Asian as the next secretary-general. According to a U.N. tradition of regional rotation, it is Asia's turn to lead the world body.

The process of selecting a successor to Secretary-General Kofi Annan is said to be in its final stage.

Britain's Foreign Secretary Margaret Beckett devoted nearly half her Assembly speech to the challenge of global climate change. She warned that warming temperatures are a threat to international security.

///BECKETT ACT///

Potentially, this could cause massive damage to some of the key urban centers of our global civilization. London, yes, but Shanghai, Dhaka, Singapore, Amsterdam, Cairo, and yes, Manhattan are all at risk.

///END ACT///

Beckett pointed to China as an example of the dilemma facing the developing world. She noted that while China's economy grows rapidly, its use of fossil fuels is growing at a similarly rapid rate.

Iraq's President Jalal Talabani addressed the Assembly earlier. He said the U.S.-led international force in his country remains essential, and ruled out setting a timetable for its withdrawal until security conditions improve.


///TALABANI INTERPRETER ACT///

Those forces are essential for us in the present circumstances as we accomplish the mission of building our armed forces that are capable of ending terrorism and maintaining stability and security. Only then will it be possible to talk of a timetable for the withdrawal of the multinational forces from Iraq.

///END ACT///

Georgia's President Mikhail Saakashvili opened Friday's debate. He accused Russia of violating international law by interfering in Georgia's internal affairs in its breakaway republic of Abkhazia.

Sudan was a recurring theme in many of Friday's Assembly speeches, with several ministers urging prompt action to halt the violence in Darfur.

On the sidelines of the debate, the United States and Denmark hosted ministers and representatives of 20 countries to increase pressure on Khartoum to accept the presence of 20-thousand U.N. peacekeepers in the war-ravaged region.

Earlier in the week, sudan's President Omar Hassan al-Bashir rejected U.N. troops, saying they would be seen as foreign invaders, despite growing evidence that genocide is occurring in Darfur. (Signed)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