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기념일의 유래


오늘, 4일은 미국의 독립기념일입니다.

1776년 이날, 북미주 의 13개 영국 식민지 대표들은 국민의 권한에 따라 새로운 국가를 수립한다고 선언했습니다. 13개 식민 주들은 미국이 독립을 쟁취하기 전까지 6년간 세계 최고의 군사강국인 영국과 독립전쟁을 벌였습니다.

독립전쟁이 끝난 1782년에 미국의 상황은 통합과는 거리가 멀었습니다. 그 당시 미국은 사실상 취약한 중앙정부와의 느슨한 동맹체에 불과했습니다. 실질적인 권한은 각 주정부에 있었습니다. 그러나 주들은 종교적 관습도, 정치적 견해도, 경제적 이해관계도 크게 달랐습니다. 주들은 서로 다른 주들에 대해 관세와 무역장벽을 높이 쌓았습니다. 통화는 팽창되고, 과중한 세금부담이 부과됐습니다. 경제적 혼돈은 사회불안을 초래했습니다. 국경을 둘러싸고 주들 간에 분쟁이 발생했습니다.

연방정부는 안보 위협에 대처할 군사력이 없었습니다. 미국인들은 이같은 문제점들을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기 시작했습니다. 미국인들이 이렇게 준비하는 데 또 다시 7년의 세월이 흘렀습니다. 그 해답은 각주들이 일정한 권한을 확보하면서 미국의 필요에 부응할 수 있을 만큼 강력한 연방정부를 수립하는 내용의 새로운 헌법이었습니다.

그러나 미국인들은 새로운 정부 형태를 둘러싸고 분열됐습니다. 작은 주들은 큰 주와 동등한 대표권을 원했습니다. 많은 국민은 강력한 연방정부가 개인의 자유를 억압하지 않을까 두려워했습니다. 이 문제는 몇년간의 논쟁과 타협 끝에 해결됐습니다. 새로운 헌법은 1789년에 종교와 표현과 언론의 자유, 배심원에 의해 재판을 받을 권리, 국민에 대한 정부의 권리 남용으로부터의 보호를 보장하는 내용의 10개 수정을 추가한 뒤에야 겨우 비준됐습니다.

미국의 헌법은 국민을 억압하기 위한 도구가 아니라, 국민이 정부를 억압할수 있도록 하기 위한 도구라고 미국 독립전쟁의 지도자 패트릭 헨리는 밝혔습니다. 이 헌법이 채택된 후 200여년이 지나면서 미국의 헌법은 여전히 미국인 개개인의 자유를 보장하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