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세안 회원국 일부 대표들, 버마 회원국 자격 정지 촉구 (영문 첨부)


동남아국가연합, 아세안 회원국의 의원연맹 일부 대표들은 버마가 민주화 개혁 시행을 꺼리고 있다는 이유로 버마의 아세안 회원국 자격을 정지하라고 촉구하고 있습니다.

아세안 의원연맹 총회 의장인 자이드 이브라힘 말레이시아 대표는 20일, 기자회견에서 버마의 아세안 회원국 자격을 재검토함으로써 국제사회는 인권에 관해 아무런 관심도 없는 부당한 버마 군사정권을 아세안이 지지하지 않는 것으로 생각하도록 해야한다고 말했습니다.

아세안 의원연맹 총회는 이보다 앞서 19일, 버마에 대한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의 결의를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습니다.

(영문)

Some legislators from member countries of the 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 have called on the regional organization to suspend Burma because of its reluctance to implement democratic reforms.

The president of the ASEAN Inter-Parliamentary Caucus, Zaid Ibrahim of Malaysia, told reporters today(Tuesday) that Burma's position in ASEAN must be reconsidered so the international community does not think the group supports a unjust military regime with no concern for human rights.

The inter-parliamentary group also issued a statement Monday calling for a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 on Burma.

Burma's military government has held opposition leader Aung San Suu Kyi under house arrest for most of the past 16 years. The government recently extended her confinement order until mid-2007, saying she remains a threat to the stat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