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필리핀 경찰, 국가비상사태 선포 하루만에 야당국회의원과 전직 경찰 연행 (영문기사 첨부)


필리핀의 글로리아 아로요 대통령이 쿠테타 기도 음모와 관련해 국가 비상 사태를 선포한 지 하루 만인 25일, 필리핀 경찰은 야당 국회의원 1명과 전직 경찰관 2명을 연행해 구금했습니다.

마닐라 발 언론 보도들은 라몬 몬타노와 렉스 피아드 등 2명의 퇴역 경찰 장군들이 25일 필리핀 수도에서 구금됐다고 전했습니다. 또한 좌파인 그리스핀 벨트란 의원도 심문을 위해 연행됐습니다.

한편, 친 야당 신문인 데일리 트리뷴 신문은 당국자들이 이 신문사의 사무실들을 급습했다고 밝혔습니다.

(영문)

Philippine police have detained two former police officials and an opposition lawmaker, one day after President Gloria Arroyo initiated emergency measures over an alleged coup plot.

Reports from Manila say retired police generals Ramon Montano and Rex Piad were detained in the Philippine capital today (Saturday). Leftist congressman Crispin Beltran was also taken into custody for questioning.

Meanwhile, officials of a pro-opposition newspaper, "The Daily Tribune," say authorities have raided the offices of the newspaper.

Ms. Arroyo declared a state of emergency Friday after some military officers were detained for an alleged plot to overthrow the government.

Shortly after the announcement, police used fire hoses to disperse a large group of protesters gathered near the focal point of the 1986 "People Power" revolt that unseated dictator Ferdinand Marco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