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쿠웨이트 법원, 알-카에다 관련 과격회교도에 철퇴 - 6명 사형 선고 (영문기사 첨부)


쿠웨이트의 한 법원은 알-카에다 테러 조직과 연계된 회교 과격분자 6명에 대해 27일 사형 선고를 내렸습니다. 이들 6명은 쿠웨이트에서 보안군 및 미군 병력을 공격하기 위해 음모를 꾸민 혐의를 받고 있는 37명의 피고인들 가운데 일부입니다.

이날 판결에서 또 다른 한 피고는 종신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아직 도피중인 10명을 포함해 다른 22명에 대해서는 넉달에서 15년 까지의 징역형이 내려졌고 7명의 피고는 무죄로 석방됐습니다.

이들 테러 음모자 가운데는 쿠웨이트인들과 국적이 없는 아랍계, 그리고 쿠웨이트 거주 외국인들이 포함됩니다. 이들 대부분은 지난 1월 경찰과 여러 차례 충돌을 벌인 후 체포됐습니다.

쿠웨이트 관계관들은 ‘반도의 사자’라고 자칭하는 이들 과격 분자들이 이라크와 사우디 아라비아내 알-카에다와 관련된 과격 분자들과 연계됐다고 덧붙였습니다.

(영문)

A Kuwaiti court handed down death sentences today (Tuesday) to six Islamists linked to the al-Qaida terror network.

The six condemned men were among a group of 37 people accused of plotting to attack Kuwaiti security forces and U.S. troops in the Gulf emirate.

One defendant was sentenced to life in prison. Another 22 -- including 10 who are still at large -- received jail terms ranging from four months to 15 years, and seven defendants were acquitted. (None of the defendants appeared in court today.)

No verdict was announced for the wife of (Amer al-Enezi) the leader of the militant group. She is undergoing medical treatment outside Kuwait. Her husband died in custody several weeks after his capture.

The accused terrorists include Kuwaitis, stateless Arabs and nationals of other countries living in Kuwait. Most were arrested after several deadly clashes with police last January.

Kuwaiti officials said the Islamists called themselves the Lions of the Peninsula, and added that they had ties with al-Qaida-linked militants in Iraq and Saudi Arabia.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