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대한항공 조종사 파업 - 무더기 결항사태 초래 (영문기사 첨부)


한국에서 대한항공 조종사들의 파업으로, 무더기 결항사태가 벌어지고 있습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회사측과 조종사 노조간의 임금협상이 결렬됨에 따라, 8일 0시를 기해 조종사들이 파업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대한항공 관계자들은, 조종사들의 파업으로 예정된 항공편 가운데 약 70퍼센트의 운항을 취소해야할 것으로 추산하고있습니다.

8일, 결항된 항공편은204편에 달합니다. 프랑스 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한국에서 출국하는 국제선 승객 운송의40 퍼센트, 국제화물 운송의 50 퍼센트 정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영문)

Korean Air has canceled 204 flights today (Thursday) because its pilots have begun a strike for higher wages. Airline officials say the pilots began their strike at midnight after negotiations between management and the pilot's union broke down. K-A-L estimates about 70-percent of its flight operations will have to be suspended due to the strike.

South Korea's Construction and Transportation Minister (Chu Byung-Jik) says the government will actively intervene in the issue. The government invoked its rarely-used emergency powers to end a 25-day strike by pilots at the much smaller Asiana Airlines in August.

The French News Agency said Korean Air accounts for about 40 percent of international passenger services and almost 50 percent of international cargo services out of South Korea.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