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럽연합, 이란의 핵 계획 논의 제의 진지하게 검토 중" - 영국 외무장관 (영문기사 첨부)


잭 스트로우 영국 외무장관은 자국의 핵계획에 관한 협상을 재개하자는 이란의 제안을 유럽연합이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서방측 관계자들은 이란 핵계획의 목적을 핵무기 개발로 의심하고 있습니다.

스트로우 장관은, 브뤼셀에서 열리는 유럽연합 외무장관회의 개막을 앞두고 7일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란의 제안은 매우 신중하게 검토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곧 이란에 회답을 보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앞서 이란 관영언론은 알리 라리자니 이란 핵협상 수석대표가 ‘건설적이고 합리적인 협상을 촉구하는 서한을 영국, 프랑스 그리고 독일에 보냈다’고 말한 내용을 인용, 보도했습니다.

(영문)

British Foreign Secretary says the European Union is studying Iran's call to resume talks on its nuclear program, which Western officials suspect is aimed at developing nuclear weapons. Speaking to reporters before a meeting of E-U foreign ministers in Brussels today (Monday), Mr. Straw said Iran's offer has been looked at very carefully. He said a reply will be sent shortly.

Earlier, Iran's state media quoted key nuclear negotiator Ali Larijani as saying he had sent letters to Britain, France and Germany, calling for constructive and logical negotiations. Talks between the two sides broke down in August, after Tehran said it had resumed enriching uranium, a process that can be used in nuclear weapon production.

After that announcement by Iran,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passed a resolution accusing Tehran of failing to comply with international nuclear safeguard agreement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