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럽연합, 이란 핵계획 관련 유엔 회부요청 철회(영문기사 첨부)


유럽 연합은 22일 논란을 빚고 있는 이란의 핵 문제를 국제원자력기구가 즉각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회부해야 한다는 그동안의 요구를 철회했습니다.

유럽연합은 이날 오스트리아 빈의 원자력기구 본부에서 열린 긴급회의에서 러시아와 중국이 자신들의 제안에 반대의사를 표명한 직후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유럽연합 관계자들은 이란이 핵 활동을 은폐하고 있다면서 이 문제를 즉각 안보리로 상정해야 한다는 결의안을 이번 주 초에 회람했으며 미국도 이를 지지했었습니다.

그러나 러시아는 유럽연합과 이란의 협상이 좀더 계속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영문)

The European Union has dropped its demand that the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immediately report Iran to the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for its controversial nuclear program.

That diplomatic turn came today (Thursday) in Vienna at an emergency meeting of the 35-nation IAEA board, after opposition from Russia and China to the EU proposal.

Earlier this week, European envoys circulated a U.S.-backed draft calling for Iran's immediate referral to the Security Council for allegedly concealing efforts to build an atomic weapon. But Security Council members Russia and China condemned the proposal, as did at least 10 other nations on the IAEA board.

Russia insisted that ongoing European talks with Tehran be given more time.

A new European draft circulated today omits any explicit threat to refer Iran to the Security Council. But diplomats say Russia was opposing that draft as well, claiming it is too tough on Tehran.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