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의 평화적 핵 보유권 요구, 6자회담 이틀째도 주요 쟁점 (영문기사 첨부)


북한 핵 활동에 관한 6자 회담이 중국 베이징에서 이틀째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크리스토퍼 힐 미국측 수석 대표는 북한의 의중이 무엇인지 좀 더 파악할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미국과 북한 대표들은 14일 양자 접촉을 갖고 상호간의 입장을 조율했습니다.

미국측 수석 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시아 태평양 담당 차관보는 6자 회담이 본질적 문제와는 관련없는 사안으로 인해 주제에서 벗어나지 않도록 노력하는 한편, 이번 회담은 협상 타결을 고대하는 매우 길고도 중요한 시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북핵 회담의 가장 큰 장애 요소는, 북한이 평화적 핵 이용권을 주장하고 있는 것입니다.

힐 대표는 회담의 근본적 이유, 즉 북한 핵폐기를 위한 기본적 원칙들을 담은 공동 문건을 최종 도출하는데 촛점을 맞추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힐 대사는 6자 회담의 핵심 쟁점은 한반도에서 끔찍한 대량 살상 무기를 제거하고 비핵화를 실현하는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하고자 한다면서 이문제가 해결되고 나면 그때 다른 문제들을 논의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남북한과 중국, 일본, 러시아와 미국은 지난 13일 회담을 재개했으며 폐회 날짜는 정해지지 않은 상태입니다.

힐대사는 13일 , 회담이 뒷걸음치는 일이 없게 되기를 바라며 그래서 모든 회담 당사국들이 다음 단계로 신속히 진전을 이룩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중국을 비롯한 여러 각국 대표들은 다음단계에는 회담의 원칙이 될 공동 문건 도출이 포함되어야 한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13일에 진행된 회담은, 지난달 재개된 4차 회담에 이어 속개된 것입니다.

모든 회담 참가국들은 휴회기간동안 북한의 평화적 핵 이용권 주장에 대한 각국의 입장을 검토하기 위한 시간을 가졌습니다.

북한은 극심한 에너지난을 해소하기 위해 핵개발 계획이 필요하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중국과 남한 ,러시아는 북한이 만일 국제 규범을 준수하고 국제 감시를 받는다면 궁극적으로 북한이 핵계획을 보유하도록 허용되어야 한다는데 기본적으로 동의하고 있습니다.

미국은 그러나 회담에 참가하고 있는 다른 모든 나라들은, 북한이 한동안은 재래식 방법으로 생산된 대규모 전력을 북한에 공급하겠다는 남한의 제의를 받아들여야 한다는 데 동의하고 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힐 대표는 남한이 제의한 전력은 북한의 모든 에너지 필요를 충족시키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이 북한의 민간용 핵계획 주장을 반대하는 이유는 기본적으로 뿌리깊은 불신때문입니다. 콘돌리자 라이스 미 국무부 장관은 이번주 뉴욕 타임스 신문과의 대담에서 북한은 1994년 미국과, 핵무기 활동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합의한 후에도 고농축 우라늄 핵 계획을 비밀리에 추진함으로써 미국을 기만했다고 말했습니다.

라이스 장관은 북한이 만일 또다시 속임수를 쓴다면 이번에는 미국뿐만이 아니라 모든 6자 회담국들을 기만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영문)

INTRO: Multi-party talks on North Korea's nuclear activities are continuing in Beijing for a second day, with U.S. envoy Christopher Hill saying he hopes to gain a better idea of what Pyongyang's intentions are. VOA's Luis Ramirez reports from Beijing, where the U.S. and North Korean delegations were holding bilateral discussions Wednesday.

TEXT: Anticipating what he said would be a "very long, very important day," U.S. envoy Christopher Hill sought to keep the talks from becoming sidetracked by what he considers extraneous issues. One obstacle has been North Korea's insistence on its right to a civilian nuclear program. Mr. Hill said the talks should remain focused on finalizing a statement of common principles dealing with the basic reason for the talks, North Korea's nuclear weapons disarmament.

/// HILL ACT /// "I want to make sure that on the fundamental issues that confront us in this draft, that is, namely the denuclearization and the ridding of the Korean Peninsula of these terrible weapons - weapons, really, of mass destruction - that we can achieve agreement on that. When we do that we can look at some of these other questions." /// END ACT ///

Talks involving China, Japan, the two Koreas, Russia, and the United States resumed Tuesday, and no end date has been set. In remarks Tuesday, Mr. Hill said he hoped there would be no backsliding, and that all sides could move quickly toward the next phase of negotiations. Several delegations including the Chinese hosts have said that would involve the statement of principles, which would serve as the basis for on-going talks.

The negotiations that got underway Tuesday are the continuation of an earlier round that recessed last month. All sides took time off to review their positions in the face of North Korea's insistence on having the right to engage in peaceful nuclear activities. Pyongyang says it needs a nuclear program to relieve its severe energy shortage. China, South Korea, and Russia, have said they agree in principle that Pyongyang eventually be allowed to have a nuclear program, if it complies with international norms and under international supervision.

However, the United States says all other parties involved in the negotiations agree that for the time being, North Korea should accept South Korea's offer to provide it with huge amounts of conventionally-produced electricity. Mr. Hill has said that offer would fulfill all of North Korea's energy needs.

The reason the United States opposes the North's demands for a civilian nuclear program is, fundamentally, a lack of trust. Speaking to The New York Times newspaper this week, U.S. Secretary of State Condoleezza Rice said the North Koreans were - in her words - "cheating" by moving forward with a highly enriched uranium program after pledging to the United States in 1994 that they would not engage in nuclear weapons activities. The top U.S. diplomat said that if North Korea were to "cheat again" this time, it would be doing so in the eyes of all members of the six-party process, and not just the United States. (Signed)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