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美 9.11 테러 공격 4주년 - 뉴욕, 테러 공격에 여전히 취약  (영문기사 첨부)


미국 뉴욕과 워싱턴에 대한 9.11 테러 공격으로 약 3천 명의 무고한 사람들이 살해된 지 오늘로 만 4년이 지났습니다. 그러나, 올 여름 영국 런던에서 발생한 지하철과 버스 폭탄 공격 사건은 뉴욕이 여전히 그같은 테러 공격에 취약하다는 사실을 다시 한 번 상기시켰고, 또한 미국인들의 자유를 희생시키지 않으면서도 테러 공격을 막을 수 있는 최상의 방법이 무엇인지에 관한 논란도 불러 일으켰습니다. VOA 미국의 소리 뉴욕 특파원이 보내온 자세한 소식입니다.

뉴욕은 4년 전의 테러 공격으로 부터 회복됐습니다. 경제와 부동산은 호황을 누리고 있습니다. 부르클린의 아틀랜틱 애비뉴에서 만난 회교도 이민자들은 뉴욕이 안전하다고 느끼고 있다면서, 차별에 관해 우려하지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워싱턴 스퀘어 공원에서 열린 유명한 락 뮤직 클럽을 구하기 위한 집회에 참석한 대부분의 사람들은 테러 공격을 거의 염두에 두지 않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9.11테러공격으로 폐허로 변한, 이른바 그라운드 제로에서 얼마 떨어지지 않은 배터리 공원에서 늦은 여름 날 오후를 즐기고 있던 직장인들은 9.11의 기억이 결코 희미해지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뉴욕 시가 새로운 정상 상태를 회복했다고 생각한다는 한 남성은 그러나 이제는 그 어떤 것도 과거와는 다를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그런가 하면, 한 여성은 사람들이 예전처럼 다시 일상으로 돌아갔지만 과거보다 훨씬 더 조심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지난 여름의 런던 폭탄 공격 이후 뉴욕 시는 460여 개의 지하철 역 가운데 일부 역에서 무작위 가방 검사를 시작했습니다. 민권 단체들은 그같은 불심검문이 무차별적인 수색을 금지하는 헌법에 위배된다고 주장하면서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또한 이들은 중동이나 남 아시아 출신 사람들이 더 많이 검색 대상으로 지목될 것이라는 우려도 제기했습니다.

뉴욕 시민 자유 연합의 도나 리버맨 대표는 겉보기만 그럴 듯한 해결책 보다는 진정한 안보를 원한다고 말했습니다. 반면, 경제 전문지 월 스트릿 저널의 도로시 라비노비츠 논설위원은 지하철 역에서 부분적으로 이뤄지는 검문 검색이 없는 것보다는 더 낫다고 반박했습니다.

라비노비츠 위원은 모든 검문 검색 노력이 사람들로 하여금 안보 문제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만드는 강력한 효과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앞으로 법원에서 어떤 결정을 내리든 지하철 역 검문 검색은 눈에 띄게 줄어들 것으로 보입니다.

뉴욕 경찰 당국은 최근 록히드 마틴 사와, 약 1000대의 감시 카메라와 의심스러운 짐꾸러미를 감지하는 소프트웨어, 그리고 3000개의 동작 감지기 등이 포함된 첨단 감시 체제를 뉴욕 대중 교통 체계 전반에 설치하는 2억1천 2백만 달러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영문)

It's four years since the terrible day in September 2001 when terrorists attacked New York City and killed nearly 3,000. But the bombings on London trains and buses last summer were a reminder that New York is still vulnerable - and they've led to controversy about the best way to stop terrorism without sacrificing American liberties. Carolyn Weaver reports.

New York has recovered from the attacks four years ago, and the economy and real estate are booming. Along Atlantic Avenue in Brooklyn, Muslim immigrants said the city feels safe, and they aren't worried about discrimination. At Washington Square Park, where people were rallying to save a famous rock music club, terrorism was the furthest thing from most people's minds. And in Battery Park a block from Ground Zero, office workers were enjoying a late summer day, but said the memory of 9/11 hasn't faded.

MAN "I think the city's recovered to a new normal. I don't think anything's ever going to be the way it was before. Something in our spirit is not as free and easy."

WOMAN:"You go on with your everyday life, but you're definitely a lot more cautious. Or you think back to what happened and every time you go under a tunnel or over a bridge, it passes people's minds, it goes through your mind sometimes, at some point.

After the London attacks, New York began random searches of bags of people entering some of more than 460 subway stations. Police set up checkpoint tables at different stations every few hours where people are stopped, without regard to external factors such as race, nationality, gender or age.

Those who don't want their bags to be searched can simply go to another station a few blocks away, however. That's led civil libertarians to charge that the program violates the Constitutional prohibition against searches that aren't based on individual suspicion -- without meeting the test of actually improving public security. And they raise concerns about the risk that people from the Middle East or South Asia will be singled out for more searches.

Donna Lieberman is head of the New York Civil Liberties Union, which has filed a federal lawsuit against the program:

"New Yorkers lived through September 11, we hurt on September 11, we were afraid on September 11 and thereafter. We suffered, and we don't want to go through that again. We want real security. We don't want a sham, a feel-good solution, and another one of these needle in a haystack approaches to fighting terrorism. Our police are capable of much better than that."

"What are they talking about? The police, police excesses, are a greater threat than terrorists who want to kill us?"

Dorothy Rabinowitz, an editorial writer at the Wall Street Journal newspaper, is on the other side of the debate. She blames a civil liberties mindset for shielding the 9/11 terrorists - and says even a partial program of searching in the subways is better than nothing.

"Every effort at surveillance has that one very potent effect, which is it will make you think twice."

Ms. Rabinowitz say that police should also use "profiling," considering race, age, gender and other external factors in deciding whom to search.

So, where do ordinary New Yorkers stand on the security measures? Those we spoke to, from Muslim immigrants in Brooklyn to students and wage-earners in Manhattan, mostly opposed racial profiling, but supported the bag searches.

Whatever the courts decide, the subway searches may become less noticeable in time. The Metropolitan Transportation Authority recently announced [August 23] it had awarded $212 million to defense contractor Lockheed Martin to install high-tech surveillance systems throughout the New York transportation system, including more than 1,000 cameras, software to detect suspicious packages, and 3,000 motion sensors.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