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스리랑카, 외무장관 암살 관련 국가비상령 한달 더 연장 (영문기사 첨부)


스리랑카 의회는 지난주 발생한 라크시만 카디르카마르 외무 장관 암살에 뒤이어 선포된 국가 비상령을 한 달 더 연장하기로 18일 표결을 통해 결정했습니다.

타밀 호랑이 반군이 지원하는 타밀 국가 연맹의 반대속에 치뤄진 이날 투표는 124대 21의 표수차로 가결됐습니다.

스리랑크 정부는 외무 장관 암살과 관련해 타밀 호랑이 반군을 비난하고 있으나 반군은 암살에 어떤식으로건 관여하지 않았다며 이를 부인하고 있습니다.

지난주에 발생한 외무 장관 암살은 3년 가까이 지속된 스리랑카 정부와 반군간의 휴전이 깨어질 수 있다는 우려를 촉발시키고 있습니다. *

(영문)

Sri Lanka's parliament has voted to extend by one month a state of emergency imposed after last week's assassination of Foreign Minister Lakshman Kadirgamar.

The motion was passed today (Thursday) by a vote of 124 -21, with the Tamil National Alliance, which is backed by Tamil Tiger rebels, voting against it.

Wednesday, the rebel group's chief peace negotiator held talks in London with Norwegian peace brokers. It was their first meeting since Mr. Kadirgamar was gunned down at his home in Colombo late Friday.

The government blames the rebels for the assassination, but the Tamil Tigers deny any involvement.

The killing has intensified fears that the almost three-year-old cease-fire between the Sri Lanka government and the rebels might collapse.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