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가랑 부통령 사망 관련 카툼 폭력시위, 사망 최소 84명 (영문기사 첨부)


오마 알 바쉬르 수단 대통령은 반군출신인 존 가랑 부통령의 사망으로 촉발된 수도 카툼에서의 폭력시위가 사흘째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3일 국민들에게 평온을 되찾아 줄 것을 호소했습니다.

바쉬르 대통령은 텔레비전으로 중계된 연설을 통해 가랑 부통령이 사망한 헬리콥터 추락사고의 원인을 남부 반군세력과 합동으로 조사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경찰이 카툼 중심부에서 차량들을 내보내고 있는 가운데 가랑 부통령이 사고사로 숨진 것이 아니라고 믿고 있는 남부 수단인들과 북부 아랍계 수단인 간의 전투가 3일 다시 발생했습니다.

지난 1일 발생한 이번 폭력시위의 사망자는 최소한 84명으로 늘어났습니다.

(영문)

Sudanese President Omar al-Bashir has appealed for calm as a third day of violence erupted in the capital, Khartoum, over the death of longtime rebel leader and Vice President John Garang.

In a televised address, President Bashir also announced a joint probe with the southern rebel movement to investigate the helicopter crash that killed Mr. Garang.

Fresh fighting between southern Sudanese, who believe his death was not an accident, and northern Arabs broke out today (Wednesday) as police turned back cars from the center of Khartoum.

The International Committee of the Red Cross says 84 people have been killed in the capital since the violence began on Monday.

Fighting has also been reported in the southern town of Juba. Witnesses report 18 people dead.

Meanwhile, two U.S. envoys have met with Mr. Garang's successor, Salva Kiir Mayardit, to press for the implementation of January's peace accords ending 21 years of civil war.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