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Pugwash 회의, 핵확산 우려 표명 (영문기사 첨부)


과학과 국제정세에 관한 퍼그워시회의는 세계의 핵확산 상황에 관해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퍼그워시회의의 조셉 로트블라트 전회장은 일본 히로시마 원폭투하 60년에 즈음해 히로시마시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회의에 보낸 메시지를 통해 제2차 세계대전의 종전이 가져온 핵충돌의 위험이 어느때 보다도 높다고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퍼그워시회의는 영국의 철학자 버틀란드 러셀과 과학자 알버트 아인슈타인의 주창으로 창설되어 1957년 캐나다, 노바스코시아주, 퍼그워시에서 첫 번째 회의를 열었습니다.

(영문)

Scientists and scholars from around the world have begun a five-day conference in Hiroshima, Japan, to discuss ways of ending war and the use of nuclear weapons.

August sixth will be the 60th anniversary of the U.S. atomic bombing of Hiroshima. Members of the Pugwash Conference on Science and World Affairs expressed concern Saturday about the state of nuclear proliferation around the world.

The group's former president, Joseph Rotblat, sent a message to the conference saying that while the end of the Cold War has brought complacency to many, the danger of a nuclear conflict is about as high as it has ever been.

The conference, founded at the urging of Philosopher Bertrand Russell and Scientist Albert Einstein, held its first assembly in 1957 at Pugwash, Nova Scotia, in Canada.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