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中, “美 공격시 핵무기 사용 가능성 시사 발언은 사견” (영문기사 첨부)


부시 행정부는 “미국이 중국과 대만 즉 양안 분쟁에 개입하게 되면 중국은 핵무기를 사용할 것”이라고 위협한 한 중국 장성의 발언 보도와 관련해 매우 무책임한 말이라고 평가했습니다.

미국 국무부는 그러한 발언이 공식적인 중국 정부의 견해를 반영하는 것이 아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외교부는 15일 이 발언은 개인적인 의견이라며 서둘러 진화에 나섰습니다.

미국이 양안간의 분쟁에 개입하면 중국은 핵무기를 사용할 것이란 주청후 중국 인민 해방군 소장의 주장에 대해 미 국무부 관리들의 반응은 무거웠습니다.

언론들은 앞서 주청후 소장이 베이징에서 가진 홍콩 보도진과의 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중국 인민 해방군 산하 국방대학 교수를 겸하고 있는 주청후 소장은 14일, “미국이 대만과 근접해 있는 중국군에 정밀 재래식 무기를 사용한다면 중국은 핵무기로 응수해야 할 것으로 자신은 믿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주청후 소장은, 자신의 발언은 중국 정부의 공식 정책이 아닌 개인적 의견이라고 말했습니다. 중국 정부는 어떠한 분쟁 상황에서도 핵무기를 사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오랜 기간 말해왔습니다.

미국 국무부의 숀 맥코멕 대변인은 15일 정례 브리핑에서 주 소장의 발언은 매우 무책임한 것이라며 그러한 발언이 중국 정부의 견해를 반영하는 것이 아니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맥코멕 대변인은 미국은 중국에 위협이 아니며, 미중 양국은 광범위하고 깊은 유대 관계를 갖고 있고, 미국은 그러한 관계속에 다양한 사안에 대해 중국정부와 친밀하게 협력을 시도해 왔다고 말했습니다.

맥코멕 대변인은 또한 콘돌리자 라이스 국무장관은 현재의 미중 관계는 아마도 과거 어느때보다 가장 좋은 상태라고 말해왔다며, 양구간에 일부 이견이 있지만 라이스 장관은 중국 지도부와 좋은 대화를 나눠왔다고 말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맥코멕 대변인은 미중 관계는 현재 전반적으로 양호하고 건설적인 상태라며, 주청후 소장의 발언에 대해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한편, 중국 외교부는 15일, 주소장의 발언은 개인적인 의견을 나타낸 것이라며 서둘러 진화에 나섰습니다.

중국 관영 신화 통신에 따르면 중국 외교부는 성명을 통해 주청후 소장은 기자들이 관심을 가져온 이 사안에 대해 거듭 사견이라고 말했다며, 이는 개인적 의견을 전제로한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이 성명은 그러나 미국의 공격이 공격할 경우 혹은 핵무기 사용 여부에 대해 중국이 어떤 조치를 취할 것인지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중국 외교부는 또한 성명에서 중국은 대만의 독립을 허가하지 않을 것이라고 거듭 강조하고 대만을 중국으로부터 분리하는 어떠한 시도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외교부의 성명서는 그러나 중국은 평화로운 통일 원칙을 확고히 따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대만은 미국과 중국 사이에 오랜 갈등 요소 였습니다. 미국은 대만을 분리주로 간주하고 있는 중국의 정책에 대해 공식적인 반대 입장을 취하지 않아왔습니다.

미국은 그러나 미국 대사관이 대만에서 중국으로 옮긴 시점인 지난 1979년, 미 의회에서 승인된 법 제정에 따라 방어 무기들로 대만의 안보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미국 당국은 중국과 대만사이에 전쟁이 발생할 경우 어떤 조치를 취할것인가에 대해 모호한 입장을 취한체, 양안 갈등은 평화로운 해결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해왔습니다.

한편 미 국무부는 콘돌리자 라이스 국무 장관이 이번주초 중국을 방문한데 이어, 로버트 졸릭 국무부 부장관이 중국지도부와의 전략적 대화를 위해 이달 말 중국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

(영문)

China has refused to retract remarks by a leading general that it is prepared to use nuclear weapons on the United States, but says the statements are the general's personal opinion.

Newspapers Friday quoted Chinese Army Major General Zhu Chenghu as saying if America became involved in a conflict over Taiwan, Beijing would respond with nuclear weapons. General Zhu said his comments were his own views and not official policy.

A State Department spokesman (Sean McCormack) Friday called the remarks "highly irresponsible," and said he hoped the comments do not reflect the view of the Chinese government.

The official Chinese Xinhua news agency today (Saturday) cited a statement from the Foreign Ministry saying that General Zhu's comments were "personal views." The statement added that Beijing will "never tolerate Taiwan independence" or allow anybody to separate Taiwan from China.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