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외교장관, 미·일 대사와 3자면담…북 핵 공조 협의


윤병세 한국 외교부 장관(가운데)이 2일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오른쪽),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 일본대사와 만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외교부는 이번 회동에 대해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 후속 협의를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윤병세 한국 외교부 장관은 오늘(2일) 서울 외교부에서 마크 내퍼 주한 미국대사 대리와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 일본대사를 면담하고 북 핵 공조 방안을 협의했습니다.

한국 외교부 장관이 한국주재 미국과 일본 대사를 한 자리에서 만나는 것은 이례적으로, 이번 협의는 한국 측 요청으로 마련됐습니다.

윤 장관과 내퍼 대사대리, 나가미네 대사는 지금까지의 대북 공조 성과를 평가하고 북한의 핵실험 등 전략적 도발 가능성을 전망하는 한편, 만약 북한이 추가 도발할 경우 어떠한 추가 제재와 압박 조치를 취할지 의견을 공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한국 대통령 선거가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만큼 새 정부 출범과 상관없이 대북 공조의 연속성을 이어나가자는 의지도 재확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