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베네수엘라 반정부 시위 고조...대통령, '임금인상·무상주택' 약속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이 30일 자신의 이름을 딴 주간 TV 방송 '마두로와 함께 하는 일요일'에 출연했다.

베네수엘라에서 반정부 시위가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이 최저임금 인상과 무상주택 공급을 약속했습니다.

마두로 대통령은 어제(30일) 자신의 정례 텔레비전 쇼인 ‘마두로와 함께 하는 일요일’에 출연해 국가 최저임금을 오늘부터 60% 인상하도록 지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마두로 대통령이 집권한 2013년 이래 15번째이자, 올 들어서만 벌써 3번째 인상한 것입니다.

하지만 이 같은 최저임금 인상도 화폐가치 폭락과 내년에 2천% 상승으로 전망되는 세계 최고 수준의 물가인상률로 구매력이 잠식 당하고 있는 국민들에게 큰 도움이 되지는 못합니다.

마두로 대통령은 또 일부 주 정부 관리들에게 중국의 일부 자금으로 건설된 신규 무상아파트 수 백 채의 열쇠를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우고 차베스 전 대통령 시절 시작된 공공주택 160만채 건설 사업의 일환입니다.

지난 26일 베네수엘라 수도 카르카스에서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대규모 시위가 계속됐다. 시위대 뒤편으로 경찰이 발사한 최루가스가 보인다.
지난 26일 베네수엘라 수도 카르카스에서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대규모 시위가 계속됐다. 시위대 뒤편으로 경찰이 발사한 최루가스가 보인다.

이번 발표는 정부 지지자들과 마두로 대통령 반대자들이 오늘 노동절을 맞아 경쟁적으로 가두시위를 준비 중인 가운데 이뤄졌습니다.

베네수엘라에서는 최근 한 달째 거듭되는 시위 과정에서 29명이 숨지고 수 백 명이 다쳤으며 1천300여 명이 체포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