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무부 "미한 동맹 불변"

  • 윤국한

마크 토너 미국 국무부 대변인.

마크 토너 미국 국무부 대변인.

미국 국무부는 한국 내 정치 상황과 관련해 변함없는 미-한 동맹관계와 한국에 대한 방위공약 이행을 거듭 강조했습니다.

마크 토너 국무부 대변인 대행은 어제 (9일) 발표한 논평에서 "미국은 앞으로도 한국의 변함 없는 동맹이자 친구, 동반자"라고 밝혔습니다.

토너 대행은 특히 미-한 동맹은 계속해서 역내 안정과 안보의 핵심이 될 것이라며, "미국은 특히 북한의 위협으로부터 한국을 방어하는 것을 포함해 동맹국의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미국은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의 남은 임기 동안 계속 협력할 것이며, "한국민이 차기 대통령으로 누구를 뽑더라도 생산적 관계를 기대한다"고 토너 대행은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