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푸틴-네타냐후 정상회담...시리아 사태 집중 논의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왼쪽)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9일 모스크바에서 만나 정상회담을 가졌다.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왼쪽)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9일 모스크바에서 만나 정상회담을 가졌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가 정상회담에서 시리아 사태를 집중 논의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9일 네타냐후 총리의 모스크바 방문을 환영한 뒤 정상회담을 시작하며 양국 간 높은 수준의 신뢰를 강조했습니다.

네타냐후 총리는 시리아 내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ISIL) 등 여러 급진 반군들과의 전투에서 러시아의 역할을 높이 평가했습니다. 동시에 레바논 무장 정파 헤즈볼라와 같은 급진 시아파 단체들의 위험에 대해서도 경고했습니다.

러시아는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을 지원하면서 이란과 헤즈볼라와 같은 편에 서 있지만, 이스라엘과도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두 나라는 시리아에서 양국 군 사이에 충돌 가능성을 방지하기 위해 협력해 왔습니다.

네타냐후 총리는 이번 모스크바 방문에 앞서 지난달에는 미국을 방문하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