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말레이, 상대국 국민 출국금지...외교 갈등 격화


7일 말레이시아 경찰이 쿠알라룸푸르 주재 북한대사관 주변에 출입통제선을 설치했다. 대사관 직원이 통세전 밖 경찰관과 대화하고 있다.

7일 말레이시아 경찰이 쿠알라룸푸르 주재 북한대사관 주변에 출입통제선을 설치했다. 대사관 직원이 통세전 밖 경찰관과 대화하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이 말레이시아에서 암살된 사건 뒤 북한과 말레이시아 간 외교 분쟁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북한은 오늘 (7일) 자국 내 모든 말레이시아인들의 출국을 금지한다고 발표했고, 말레이시아 정부도 이에 맞서 자국주재 북한 외교관과 대사관 직원 등을 포함한 모든 북한인들의 출국을 금지했습니다.

양측의 이 같은 결정은 앞서 상대국 대사를 맞추방하는 강경조치 뒤 나온 것입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TV’는 말레이시아에 있는 북한인들의 안전이 보장될 때까지 북한 내말레이시아인들의 출국이 금지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대해 나집 라작 말레이시아 총리는 북한이 실질적으로 말레이시아 국민들을 인질로 붙잡고 있다며, 추가 긴장을 막기 위해 그 같은 결정이 즉시 취소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