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옐런 미 연준의장, 3월 금리인상 시사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의 재닛 옐런 의장이 2일 시카고에서 연설하고 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의 재닛 옐런 의장이 2일 시카고에서 연설하고 있다.

미국의 중앙은행 역할을 하고 있는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재닛 옐런 의장이 추가 금리 인상 가능성을 내비쳤습니다.

옐런 의장은 3일 시카고에서 가진 한 연설에서 이 달에 열릴 회의에서 고용과 물가가 계속 우리의 예상처럼 진전되고 있는지 평가해 맞는다면 금리 추가 조정이 적절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연준은 오는 14일부터 이틀 간 워싱턴에서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 회의를 엽니다.

연준은 앞서 1일 발표한 경기 동향 보고서에서 미국의 경제가 점진적 또는 완만한 속도로 성장하고 있다고 평가했었습니다.

미 경제 분석가들은 이런 연준의 평가와 옐런 의장의 발언으로 금리가 이 달 안에 인상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습니다.

연준은 지난 2008년 금리를 0~0.25%로 낮추는 정책을 펴다가 2015년 12월 기준 금리를0.25~0.5%로 올렸습니다. 이후 지난해 12월 다시 0.5-0.75%로 금리를 한 차례 더 올렸었습니다.

금리는 이자의 원금에 대한 비율, 즉 돈의 사용료를 의미합니다. 일반적으로 돈이 필요한 사람들이 많아지면 금리가 올라가고 반대로 돈이 쓰려는 사람이 적어지면 금리는 내려갑니다.

미국의 침체됐던 경제가 점진적으로 살아나고 있기 때문에 돈이 필요한 사람들이 늘면서 금리도 인상되고 있다는 게 일반적인 평가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