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리길성 외무성 부상, 중국 초청으로 베이징 도착

  • 윤국한

28일 항공편으로 중국 베이징에 도착한 북한 리길성 외무성 부상. 교도통신은 이번 방문이 중국과의 대화를 위한 것이라고 전했다.

북한 외무성의 리길성 부상이 중국 정부의 초청으로 28일 베이징을 방문했습니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리 부상이 왕이 외교부장과 류전민 외교부 부부장, 쿵쉬안유 외교부 부장조리와 만나 양국 간 공통 관심사와 국제 문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북한의 고위급 인사가 중국을 방문한 것은 지난해 5월 리수용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이후 9개월 만에 처음입니다.

한국의 `연합뉴스'에 따르면 겅솽 대변인은 리 부상의 이번 방문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특사 자격인지와, 김정남 씨 살해 사건과 북한산 석탄 제재를 논의할지에 대한 질문에 "양측이 양국 관계와 쌍방의 공통 관심이 있는 국제 지역 문제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것"이라고 대답했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