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틸러슨 미 국무 “멕시코인 불법체류자 대량 추방 없을 것”


23일 멕시코를 방문한 존 켈리 미국 국토안보부 장관(오른족)이 멕시코 외무부에서 성명을 발표하고 있다. 왼쪽은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

미국의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과 존 켈리 국토안보부 장관은 멕시코 당국에 불법체류자들을 멕시코에 대량으로 추방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틸러슨 장관과 켈리 장관은 어제 (23일) 멕시코를 방문해 엔리케 페냐 니에토 대통령을 면담한 자리에서 이같이 약속했습니다.

두 장관의 이번 발언은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최근 불법체류자 강력 단속 계획으로 미국과 멕시코 사이에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나온 것입니다.

페냐 니에토 대통령과 멕시코 정부 당국자들은 멕시코 관련 무역과 이민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강경 입장에 대해 우려와 불만을 표출해 왔습니다.

페냐 니에토 대통령은 어제 발표한 성명에서 미국 내 멕시코인들을 보호하고 이들의 권리를 존중하는 것은 멕시코 정부의 최우선 과제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켈리 장관은 미국 내 불법체류자들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단속 강화 과정에서 대량 추방은 없을 것이며 군사력을 사용하지도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