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베네수엘라 대통령 "트럼프 행정부서 미국과 관계 개선 희망"


베네수엘라의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 (자료사진)

베네수엘라의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 (자료사진)

베네수엘라의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차기 미국 행정부 하에서 미국과의 관계 개선을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당선인은 지난 7월 선거운동 과정에서 힐러리 클린턴 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승리한다면 미국은 결국 베네수엘라가 될 것이라며 베네수엘라를 폄하한 바 있습니다.

마두로 대통령은 앞서 지난해 트럼프 당시 대통령 후보를 강도이자 도둑이라고 비난한 바 있습니다.

마두로 대통령은 그러나 어제 (20일) 주례연설에서 베네수엘라는 미국과 더 좋은 관계를 맺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미국과 베네수엘라는 우고 차베스 전 대통령 집권 이래 긴장관계가 계속돼 왔습니다.

베네수엘라에서는 현재 마두로 대통령에 반대하며 그의 퇴진을 요구하는 반정부 시위가 확산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