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공군참모총장, 최북단 지역 정찰 비행…경계태세 점검


정경두 한국 공군참모총장(왼쪽 두번째)이 10일 대북 정찰비행 전 RF-16 항공기 앞에서 조종사들과 임무브리핑을 하고 있다.

정경두 한국 공군참모총장(왼쪽 두번째)이 10일 대북 정찰비행 전 RF-16 항공기 앞에서 조종사들과 임무브리핑을 하고 있다.

한국 공군은 정경두 공군참모총장이 오늘(10일) 북한의 도발 징후를 감시하는 공군의 전술정찰기를 직접 타고 한국 군의 경계태세를 점검했다고 밝혔습니다.

‘새매’라는 별명을 가진 한국 공군 전술정찰기는 주로 군사분계선과 북방한계선 인근 상공을 비행하며 북한 군의 영상 정보를 실시간으로 지상에 전송해 북한의 군사적 도발 징후를 포착하는 임무를 수행합니다.

정 총장의 정찰비행은 북한이 국제사회의 제재에도 불구하고 핵실험과 무수단을 비롯한 미사일 시험발사로 군사적 도발을 계속하는 데 대해 한국 군의 경계태세를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고 공군은 밝혔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