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대통령, 국회 합의 총리 추천 요청


박근혜 한국 대통령이 8일 '최순실 사태'로 인한 정국 혼란을 수습할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국회의장실을 방문해 정세균 국회의장과 대화하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이 8일 '최순실 사태'로 인한 정국 혼란을 수습할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국회의장실을 방문해 정세균 국회의장과 대화하고 있다.

한국의 박근혜 대통령이 한국 국회의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국회가 차기 총리를 추천해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이른바 `비선 실세'의 국정 농단 사건과 관련해 퇴진 압박을 받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은 오늘 (8일) 국회에서 정세균 국회의장과 만나 시급수습 방안을 논의하는 가운데 이같이 요청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국회에서 여야 합의로 총리를 추천하면 자신이 새 총리를 임명해 실질적으로 내각을 통할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정 의장은 국회가 적임자 추천을 하면 임명을 하고 권한을 부여해야 하며, 차후 권한 부여에 대한 논란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더불어민주당 등 3개 야당은 박 대통령의 제안을 평가절하하면서, 완전한 권한 이양과 2선 후퇴, 탈당 등을 약속하라고 요구했습니다.

반면 여당인 새누리당은 지금까지 박 대통령의 행보에 비판적이었던 비주류까지 나서 야당이 대승적 차원에서 박 대통령의 제안을 수용해 줄 것을 압박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