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주한 미8군사령관 "미·한 동맹, 한반도 통일 준비돼 있어"


토머스 밴달 주한 미8군 사령관이 8일 서울사이버대학교에서 강연하고 있다.

토머스 밴달 주한 미8군 사령관이 8일 서울사이버대학교에서 강연하고 있다.

토머스 밴달 주한 미8군사령관은 오늘(8일) 서울사이버 대학에서 ‘미-한 동맹 강화’를 주제로 한 연설에서, 미-한 동맹은 한반도를 통일할 준비태세를 갖췄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미-한 연합훈련으로 동맹의 역량을 지속적으로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밴달 사령관은 북한이 올 들어 두 차례 핵실험과 24차례 탄도미사일 시험발사를 감행하면서 비대칭 전력을 강화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지만 미-한 동맹은 모든 상황에 대응할 준비를 마쳤다고 말했습니다.

밴달 사령관은 또 주한미군은 한강 북쪽 기지를 폐쇄하고 병력을 평택과 대구, 양대 축을 중심으로 집결하고 있으며 이 새로운 시설이 완성되면 미군의 해외기지 가운데 최고의 기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