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 정부, 반정부 시위대 체포…집회 불허 조치


파키스탄 야당 지도자 임란 칸이 지난 4월 수도 이슬라마바드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자료사진)

파키스탄 야당 지도자 임란 칸이 지난 4월 수도 이슬라마바드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자료사진)

파키스탄 경찰이 27일 야당 지도자 임란 칸 대표의 지지자 수십 명을 체포하고 시위와 공공 장소에서의 집회를 전면 금지했습니다.

파키스탄 정부는 시위 금지령이 수도 이슬라마바드와 그 인접 도시 라왈핀디를 대상으로 앞으로 두달간 시행된다고 발표했습니다.

경찰의 이 같은 강경 조치에 칸 대표는 국민들을 향해 28일 전국적인 총 궐기에 나서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파키스탄의 유명 크리켓 선수 출신으로 현재 PTI 당을 이끌고 있는 칸 대표는 나와즈 샤리프 총리의 퇴진을 위해 수도 이슬라마바드를 봉쇄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칸 대표는 어떠한 권력도 집회를 중단시킬 수 없다며 이는 우리의 법과 민주, 헌법적인 권리라고 강조했습니다.

샤리프 총리는 그의 가족들이 역외 펀드 계좌를 가진 사실이 이른바 파나마 문서로 폭로된 뒤 정치적 압박을 받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