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남중국해서 정찰·구조 훈련 실시


영유권 분쟁지역인 남중국해 스프라틀리 군도에서 중국 해안 경비정이 항해하고 있다. (자료사진)

영유권 분쟁지역인 남중국해 스프라틀리 군도에서 중국 해안 경비정이 항해하고 있다. (자료사진)

중국이 최근 남중국해에서 진행한 훈련이 통상적인 정찰-구조 훈련이었다고 중국 국방부가 27일 밝혔습니다.

남중국해에서는 약 1주일 전 미국 해군이 '항해의 자유' 작전을 펼친 바 있습니다.

브루나이, 말레이시아, 필리핀, 타이완, 그리고 베트남과 영유권 분쟁을 벌이고 있는 남중국해에서 중국 해군은 정기적으로 훈련하고 있습니다.

우치앤 중국 국방부 대변인은 27일 이번에 진행된 정찰-구조 훈련이 이미 계획된 연례 훈련으로 하이난 섬 주변에서 진행됐다고 발표했습니다. 하지만우 대변인은 자세한 훈련 내용을 전하지는 않았습니다.

한편 중국 해사안전국은 훈련이 27일 내내 진행됐고, 훈련 구역 주변에 있는 모든 선박에 대피 명령을 내렸다고 전했습니다.

중국 하이난 섬 남쪽과 파라셀 군도 북서쪽 사이 해역은 베트남과 타이완이 영유권을 주장하지만, 중국이 실질적으로 점유하고 있습니다.

미국 정부에 따르면 중국은 특히 파라셀 군도에서 가장 큰 우디 섬에 활주로를 만들고 지대공 무기를 배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