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필리핀 미국대사관 앞 반미시위...부상자 발생


19일 필리핀 마닐라 주재 미국대사관 앞에서 열린 반미시위에서, 참가자들이 경찰 소속 차량을 공격하고 있다.

19일 필리핀 마닐라 주재 미국대사관 앞에서 열린 반미시위에서, 참가자들이 경찰 소속 차량을 공격하고 있다.

필리핀 마닐라의 미국대사관 앞에서 오늘 (19일) 반미 집회가 열린 가운데 시위대와 경찰의 충돌로 부상자가 발생했습니다.

이번 사태는 시위 진압 경찰 차량에 시위대가 달려들자 경찰이 차량을 과격하게 몰면서 벌어졌습니다.

시위대 지도자는 이 과정에서 적어도 3명이 부상을 입어 병원으로 후송됐다며, 경찰이 시위대를 폭력적으로 해산시키는 등 불공정한 처사를 저질렀다고주장했습니다.

또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독립적인 외교정책을 약속했음에도 불구하고, 경찰은 여전히 미국의 주구처럼 행동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AP 통신’ 텔레비전에는 시위대가 경찰차를 둘러싼 채 경찰 곤봉을 빼앗아 차량을 두들기기 시작하자 경찰이 차량을 앞뒤로 거칠게 몰아대는 모습이 방영됐습니다.

경찰은 그 뒤 경찰 저지선을 뚫고 경찰과 미 대사관에 붉은색 페인트를 뿌린 시위 주동자 23명을 체포했습니다.

시위대는 미군 철수와 미국에 독립적인 두테르테 대통령의 외교정책에 지지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