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외무성 관리, 추가 핵실험 경고


북한 풍계리의 역대 핵실험 현황. (자료사진)

북한 풍계리의 역대 핵실험 현황. (자료사진)

북한 외무성 관리가 북한의 추가 핵실험을 경고했습니다.

북한 외무성 산하 미국연구소 리용필 국장은 16일 미국 ‘N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은 “6차, 7차 혹은 8차” 핵실험을 할 수 있다면서, 유엔의 제재나미국의 압박이 북한의 핵무기 개발을 막을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리 국장은 특히 “미국은 우리나라와 수도, 지도자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겨냥하는 핵무기를 보유하고 있다”면서 “미국이 우리에 대한 위협을 멈추지 않는한 우리는 물러서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선제 핵 공격은 미국의 독점물이 아니”라면서 미국의 선제타격 조짐이 보이면 북한이 먼저 공격을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북한의 우주프로그램을 담당하고 있는 리원혁은 북한이 달 뿐아니라 다른 행성에도 가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