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 아베 총리, 야스쿠니 신사 공물 공납...중국 비판


17일 일본 도쿄 야스쿠니 신사에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공납한 공물이 표시되어 있다.

17일 일본 도쿄 야스쿠니 신사에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공납한 공물이 표시되어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17일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봉납했습니다.

일본 언론들은 도쿄 야스쿠니신사에서 시작된 가을철 행사에 때맞춰 ‘내각총리대신 아베 신조’ 이름으로 ‘마사카키’라 불리는 공물을 봉납했다고 17일보도했습니다.

야스쿠니 신사는 2차 세계대전의 일본 측 A급 전범 14명의 위패가 있는 곳입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아베 총리가 개인 자격으로 공물을 봉납했다고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지난 2012년 12월 자민당이 정권을 다시 장악한 지 1주년을 맞은 2013년 12월 26일 야스쿠니 신사를 직접 참배해 한국과 중국 정부의 격렬한반발을 불러일으킨 바 있습니다. 그 뒤 아베 총리는 야스쿠니 신사를 직접 참배하지 않고 공물 봉납으로 대신하고 있습니다.

한편 중국 외교부는 아베 총리의 공물 봉납을 반대한다면서 일본이 침략역사를 반성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