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대통령 "2030년까지 화성에 인류 보낼 것"


미 항공우주국 나사(NASA)의 화성 탐험 임무를 정리한 그래픽.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11일 오는 2030년까지 인류를 화성 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미 항공우주국 나사(NASA)의 화성 탐험 임무를 정리한 그래픽.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11일 오는 2030년까지 인류를 화성 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이 2030년대까지 화성에 인류를 보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 CNN에 기고한 글에서, “우리는 미국의 우주개발 역사에 분명한 목표를 갖고 있다며, 그것은 바로 2030년대까지 인류를 화성에 보내고 그들을 지구에 안전하게 귀환시키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인류를 화성에 보내는데 필수적인 공공부문과 민간의 협력이 이미 진행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 기업들이 이미 국제 상업위성 발사 시장의 3분의 1을 차지하고 있다며, 앞으로 2년 안에 민간기업들도 처음으로 국제우주정거장에 우주인들을 보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 정부는 이미 인류가 장기간 우주에 머무르기 위한 새로운 거주지 건설을 위해 민간 기업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오바마 대통령은 우주 프로그램에서 더 강한 리더십을 발휘하면 새로운 과학적 진전으로 이어져 인류와 지구 환경에 대해 더 잘 이해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