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주중 한국대사 "중국, 북한 5차 핵실험 사전통보 못 받아"


김장수 주중 한국대사가 베이징 대사관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김장수 주중 한국대사가 베이징 대사관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김장수 주중 한국대사는 중국이 북한의 5차 핵실험에 대해 사전 통보를 받지 못했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김 대사는 어제(10일) 베이징 주중 한국대사관에서 열린 한국 국회의 국정감사에서 북한의 4차 핵실험은 물론 5차 핵실험도 전혀 몰랐다는 게 중국 측의 공식 답변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대사는 북한이 지난 1-3차 핵실험에 대해서는 최소 몇 시간 전에라도 중국에 사전 통보를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