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타이완 총통 "중국 압박에 굴하지 않을 것"


차이잉원 타이완 총통이 10일 '국가의 날' 행사에서 연설하고 있다.

차이잉원 타이완 총통이 10일 '국가의 날' 행사에서 연설하고 있다.

타이완은 중국의 압력에 굴하지 않을 것이며, 중국은 타이완 정부의 존재를 인정하고 회담에 참여해야 한다고 차이잉원 타이완 총통이 말했습니다.

차이잉원 총통은 오늘(10일) 타이완 ‘국가의 날’을 맞아 행한 연설에서, 타이완과 중국의 관계가 최근 몇 개월 새 평탄치 않았던 점을 시인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차이 총통은 그렇다고 해서 과거 대결의 길로 돌아가지는 않을 것이라며, 중국은 타이완 정부에 대한 존재와 민주주의의 현실을 직시하고 가능한 빨리 회담에 임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차이 총통은 또 타이완 정부는 현상의 변경을 원하지 않는다며 양측간 안정된 평화와 활발한 경제 교류를 강조했습니다.

중국은 그러나 차이 정부의 태도에 불만을 나타내고, 마잉주 전 총통이 수용했던 ‘하나의 중국’이라는 중국의 공식 입장을 지지해 줄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