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시아, 미국의 해킹 배후 지목에 불쾌감 표명


세르게이 랴브코프 러시아 외무차관이 러시아의 미국 정치 기관 해킹 배후설을 강력 부인하고 있다. (자료사진)

세르게이 랴브코프 러시아 외무차관이 러시아의 미국 정치 기관 해킹 배후설을 강력 부인하고 있다. (자료사진)


미국 정부 당국이 미국 정치 기관 해킹의 배후로 러시아를 공식 지목하자 러시아가 냉소적인 반응을 보이며 반발하고 있습니다.


미 국토안보부와 국가정보국은 앞서 7일 발표한 공동성명에서 민주당 전국위원회 등 미국 정치 기관을 대상으로 한 잇단 해킹의 배후가 러시아라고 지목했습니다.

그러나 러시아 크렘린 궁은 러시아 배후설을 일축하고 있습니다. 세르게이 랴브코프 러시아 외무차관은 8일 성명을 발표하고, 미국 정부가 대선을 앞두고 반러시아 감정을 조장하려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한 러시아 변호사도 러시아의 미국 해킹 주장은 사실이 아니며 정치적 이익을 목적으로 한 선전용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또 다른 정치인도 러시아는 해킹 같은 더러운 짓을 하지 않는다면서 신 냉전 시대는 러시아가 아니라 미국이 만들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