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펜스-케인, 미 부통령 후보토론 맞대결


4일 부통령 후보 토론이 진행되는 버지니아주 팜빌 롱우드 대학교 관계자가 전날 무대를 점검하고 있다.

4일 부통령 후보 토론이 진행되는 버지니아주 팜빌 롱우드 대학교 관계자가 전날 무대를 점검하고 있다.

미국 대선 부통령 후보 TV 토론회가 4일 버지니아 주 팜빌에서 열립니다.

이번 TV토론에서는 민주당 부통령 후보인 팀 케인 버지니아주 연방 상원의원과 공화당 부통령 후보인 마이크 펜스 인디애나 주지사가 맞붙습니다.

90분 동안 진행되는 TV 토론에서 두 후보는 국내외 현안 9개 분야에 걸쳐 10분씩 질문을 받고 토론을 하게 됩니다.

이번 부통령 TV 토론은 8천만 명 이상이 시청한 힐러리 클린턴과 도널드 트럼프 등 양당 대통령 후보 간 첫 TV 토론이 있은 지 1주일 만에 열립니다.

전문가들은 이번 부통령TV 토론에서도 주로 클린턴 후보와 특히 최근 세금 회피 의혹으로 수세에 몰린 트럼프 후보에 초점이 맞춰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한편, 대선 후보 간 두 번째 TV 토론은 오는 9일 미주리주 세인트 루이스에서 열립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