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재무부, 북한 핵 ·미사일 지원한 중국 기업 제재


북한의 핵 개발을 지원한 이유로 미국 정부 제재 대상으로 지정된 중국 랴오닝성 단둥의 훙샹실업발전이 입주한 건물. 이 건물 16층에 훙샹실업발전이 입주해 있다.

북한의 핵 개발을 지원한 이유로 미국 정부 제재 대상으로 지정된 중국 랴오닝성 단둥의 훙샹실업발전이 입주한 건물. 이 건물 16층에 훙샹실업발전이 입주해 있다.

미국 재무부가 북한의 대량살상무기 확산에 연루된 중국 기업과 개인에 제재를 가했습니다. 유엔 제재를 받고 있는 북한 금융 기관을 대행하며 북한의 무기 확산을 지원한 혐의를 적용했습니다. 백성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재무부 해외자산통제실이 지목한 기업은 북한의 핵 개발을 지원한 의혹을 받아온 중국 기업 단둥 훙샹실업발전 입니다.

재무부는 26일 성명을 통해 북한의 대량살상무기 확산에 연루된 이 회사와 중국인 4명을 제재 대상으로 지정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명단에 오른 중국인은 마샤오훙, 저우젠수, 훙진화, 뤄촨시 입니다.

북한의 핵 개발을 지원한 이유로 미국 정부 제재 대상으로 지정된 훙샹실업발전의 모회사, 홍샹그룹의 마샤오훙 대표. (자료사진)

북한의 핵 개발을 지원한 이유로 미국 정부 제재 대상으로 지정된 훙샹실업발전의 모회사, 홍샹그룹의 마샤오훙 대표. (자료사진)

마샤오훙은 단둥 훙샹실업발전의 모회사인 랴오닝 홍샹그룹 대표로 북-중 중계무역 뿐만 아니라 북한 내에서도 각종 이권 사업을 하며 북한 정권과 긴밀한 관계를 유지했다는 의혹을 받아왔습니다.

재무부는 이들 기업과 개인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제재 대상인 북한 조선광선은행을 대신해 대량살상무기의 확산 주체를 지원하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북한조선광선은행은 지난 2009년 대량살상무기 확산국가와 조력자들을 겨냥한 대통령 행정명령 13382호에 따라 미국 재무부의 제재 대상에 지정된 뒤 지난 3월 유엔 안보리 결의 2270호에 따라 유엔의 제재 명단에도 올랐습니다.

재무부는 이번 조치 역시 행정명령 13382호에 따른 것이라며, 단둥 훙샹과 중국인 4명이 미국 내에 보유하고 있는 자산은 동결된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들이 연루된 거래에 미국 개인들이 관여하는 것도 금지된다고 덧붙였습니다.

중국 랴오닝 훙샹그룹이 지난해 5월 평양 봄철 국제상품박람회와 지난해 10월 단둥 조중상품전람 교역회에 참석했다. 사진은 훙샹그룹의 박람회 및 교역회 부스 전경.

중국 랴오닝 훙샹그룹이 지난해 5월 평양 봄철 국제상품박람회와 지난해 10월 단둥 조중상품전람 교역회에 참석했다. 사진은 훙샹그룹의 박람회 및 교역회 부스 전경.

아담 수빈 재무부 테러.금융정보 담당 차관대행은 이번 조치로 북한의 무기 확산을 지원하는 주요 불법 네트워크가 드러났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러면서 재무부는 북한의 확산망을 압박하고 미국의 금융 체계가 유린당하지 않도록 보호하는 단호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재무부는 또 미 법무부가 별도로 단둥 훙샹실업발전과 제재 대상인 중국인 4명을 기소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들에게는 대량살상무기 확산 방지법과 돈세탁 방지법 위반 혐의 등이 적용됐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