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 외무부 "사드, 러시아 이익 침해...군사대응 고려"


미하일 울리야노프 러시아 외무부 비확산·군비통제국장 (자료사진)

미하일 울리야노프 러시아 외무부 비확산·군비통제국장 (자료사진)

러시아 외무부 당국자가 미국의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사드의 한반도 배치는 러시아의 이익을 침해하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러시아 타스 통신과 중국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미하일 울리야노프 러시아 외무부 비확산·군비통제 국장은 23일 기자회견을 통해 “사드의 한국 배치는 평양 뿐 아니라 중국은 물론 일정 정도는 러시아의 이해도 건드리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한국 정부는 미국과 함께 군사적 긴장감을 대폭 늘리고 있다”면서 “사드 배치는 러시아와 중국의 군사적 계획에 고려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울리야노프 국장은 유엔 안보리가 추진 중인 새 대북 제재에 대해서도 일부 반대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특히 “대북 제재가 항상 작동하진 않았다”면서 제재는 외교적 노력의 보충 수단이 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