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신임 한국 해군총장 "북한 도발 분쇄할 전투태세 갖춰야"


엄현성 신임 한국 해군참모총장이 22일 계룡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거수경례하고 있다.

엄현성 신임 한국 해군참모총장이 22일 계룡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거수경례하고 있다.

엄현성 신임 한국 해군참모총장은 오늘(22일) 충남 계룡대에서 취임식을 갖고 북한이 핵과 미사일 개발을 가속하는 엄중한 상황을 맞아 북한의 도발을 억제할 수 있는 전투태세를 갖추는 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습니다.

엄 해군참모총장은 북한 김정은 집단의 도발 야욕을 분쇄할 수 있는 것은 정신무장과 완벽한 전투태세를 갖추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와 함께 지금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이 증대되는 엄중한 안보 상황이라며 미래전에 대비해 작전개념을 발전시키고 미 해군과의 연합작전도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