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5대 핵보유국, 북한 핵실험 규탄..."비핵화 요구 응답해야"


13일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북한 5차 핵실험을 축하하는 평양시군민경축대회가 열렸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13일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북한 5차 핵실험을 축하하는 평양시군민경축대회가 열렸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P5로 불리는 5대 핵 보유국이 북한의 핵실험을 규탄했습니다.

미국, 영국, 프랑스, 중국, 러시아 대표는 14일과 15일 이틀 동안 워싱턴에서 제7차 P5 회의를 개최한 뒤 발표한 공동성명에 1월6일, 9월9일 이뤄진 북한의 핵실험과 잇단 탄도미사일 시험 발사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명시했습니다.

P5는 성명에 담긴 18개 조항 가운데 8번째 항에서 북한 문제를 지적하며, 북한의 핵과 미사일 실험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따른 의무와 2005년 6자회담 9.19 공동성명에 모두 위배된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유엔 안보리에서 지난 9일 채택된 언론 성명을 상기시킨다며, 한반도와 동북아 지역에서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는 게 중요하다는 사실을 거듭 강조한다고 밝혔습니다.

P5는 또 9.19 공동성명의 완전한 이행에 대한 의지를 확인했다면서, 6자회담 재개와 한반도에서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되돌릴 수 없는 비핵화를 평화적으로 달성하기 위한 외교적 노력에 북한이 응답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

XS
SM
MD
LG